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충청권 현장방문

대전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 충청권 현장방문
- 충북 오송서 지역 국회의원, 충청권 4개 시·도지사, 현장방문 및 간담회
  • 입력 : 2020. 06.03(수) 19:35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전/CTN]정민준 기자ㅣ허태정 대전시장은 3일 오후 2시 충북 청주 SB플라자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위원장 이낙연)의 권역별 현장방문 및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과 충청권 시·도지사 조승래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위원장 및 4개 시·도 지역 국회의원이 참석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대전지역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 지원정책 현황, 대전형 일자리 고용지원대책 및 현장사례, 코로나19 여파에 따른 경제대응 사례를 발표하고 대전지역 현안사업에 대해 건의했다.

건의된 현안사업은 ▲ 한국형 바이오 랩센트럴 구축 ▲ 융·복합 특수영상 콘텐츠 클러스터 조성 ▲ 대덕특구, 글로벌 혁신클러스터로 재창조 ▲ 대전의료원 설립 ▲ 인공지능 공원(가칭 AI LAND) 조성사업으로,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한 국비지원과 관심을 요청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코로나19 국난극복위원회 위원님들과 지역 국회의원님, 광역단체장님들을 모시고 충청권의 지역현안과 공동발전을 위한 자리를 갖게 돼 매우 뜻깊다"며 "이런 자리가 정당과 시도 간 소통과 협력의 기회가 되고, 앞으로도 충청권 공동발전 뿐만 아니라 국가발전을 선도 할 수 있도록 충청권 4개 시·도가 적극 협력하고 공동 대응해 나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간담회에 이어 충북 오송에 있는 ㈜큐라켐을 방문해 K-바이오, K-뷰티 모범사례 현장을 둘러보는 것으로 일정을 마무리했다.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회는 3일부터 18일까지 4차례에 걸쳐 권역별 현장방문과 간담회를 이어갈 예정이다.

위원회는 간담회를 통해 코로나19 사태 이후 정부가 내놓은 대책의 현장 적용 상황을 점검하고, 충청권 각 시·도별 주요현안 건의 및 지역현안을 듣고, 한국판 뉴딜 정책 등을 협의할 예정이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