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내수면 생태계 교란어종 수매사업 실시

보은
보은군, 내수면 생태계 교란어종 수매사업 실시
  • 입력 : 2020. 07.08(수) 14:54
  • 이기국 기자
충북
충북
청주
충주
제천
음성
진천
증평
괴산
단양
보은
옥천
영동
생태계 교란어종 수매 모습
[보은/CTN]이기국 기자 = 보은군이 토종어종을 보호하고 건전한 생태계를 유지하기 위해 생태계 교란 외래어종인 큰입배스와 블루길 수매사업을 추진한다.

군에 따르면 8일 회남면 일원에서 지역 어민이 포획한 블루길, 배스 등 외래어종 2760kg을 수매해 포획농가에 kg당 보상금으로 3200원을 지급했다.

교란어종 퇴치사업은 1960년대 내수면의 어업자원 증대를 목적으로 도입한 배스와 블루길 등이 국내 담수지역에서 서식하며 토종 어류와 그 알을 잡아먹는 등 고유 생태계를 파괴하고 있어 매년 포획 어민에게 보상금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군 관계자는 "교란어종 퇴치사업을 매년 지속적으로 실시해 토종 어종의 서식공간 확보와 건전한 생태계 질서유지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은군은 수중생태계 보전과 어업인의 소득 증대를 위해 대청호에 뱀장어 치어 11700미와 쏘가리 치어 14200미, 동자개 치어 32200미를 방류하는 등 생태계 보존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이기국 기자 leegikook@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