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호 청양부군수, 집중호우 재해대비 긴급현장 점검

청양
김윤호 청양부군수, 집중호우 재해대비 긴급현장 점검
  • 입력 : 2020. 08.04(화) 10:41
  • 임종복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청양/CTN]임종복 기자 = 김윤호 청양부군수는 지난 3일 관내 재해취약지구, 공사장, 휴양지 등에 대한 현장점검에 나섰다.

이날 오전 5시를 기하여 호우주의보가 발효되었으며, 북상하고 있는 제4호 태풍(하구핏)의 영향 등으로 당분간 국지성 집중호우가 예상되고 있어 취약지구에 대한 긴급점검을 실시했다.

김 부군수는 동강리 오토캠핑장, 까치내 유원지, 칠갑산 자연휴양림 등을 방문하여 행락철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사고 예방을 위해 세심하게 점검했다.

이어 세앙바위 위험도로개선 공사장, 칠갑호 내 급경사지, 중묵리 임도를 방문하여 사면붕괴 대책마련과 공사장 가도 통제 등 철저한 사업장 관리를 주문했다.

김 부군수는 "잦은 호우로 토사 내 함수율이 높아져 있는 상태이기 때문에 적은 비에도 산사태로 이어질 수 있어, 군민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다"며 재해위험 지역 예찰활동 강화에 집중하도록 지시했다.

또한 "여름철 휴가를 맞아 청정 청양을 찾는 물놀이 관광객이 많은 상황"이라며, "대청댐 방류로 인한 하천 수위변화를 예의 주시하고, 단 한명의 인명사고도 없도록 비상근무에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임종복 기자 pr0054@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