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소방본부, '드론' 활용 신속한 인명구조

사건사고
충북소방본부, '드론' 활용 신속한 인명구조
  • 입력 : 2020. 09.28(월) 11:03
  • 박철우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문화예술
스포츠
연예
동영상
충북소방, 신속기동팀 드론 항공수색으로 실종자 발견모습(충주시 노은면 국망산)
[충북/CTN] 박철우 기자= 충북소방본부(본부장)는 소방본부 소속 신속기동팀이 지난 지난 26일 14시경 충주시 노은면 국망산에서 실종된 30대 남성을 드론 항공수색으로 구조했다고 밝혔다.

장애를 가지고 있는 30대 남성이 부친과 성묘 중 실종되었다는 신고가 11시 42분 경 119종합상황실에 접수됐다.

소방·경찰 등 40여명의 수색인력과 함께 소방본부 신속기동팀도 실종자가 발생한 충주로 투입되어 13시 20분부터 드론수색을 실시했으며, 14시 경 이동 중인 요구조자를 항공 촬영으로 식별했다.

요구조자의 인상착의 확인을 통해 실종자로 판단한 신속기동팀은 실종자의 현재 위치와 이동 예상 동선을 육상 수색팀에 신속히 전파해 실종 2시간 여만에 실종자를 무사히 구조했다.

충북소방본부 신속기동팀은 대형 재난현장 역량강화 및 신속대응과 드론운영 등을 위해 2020년 1월부터 현재까지 시범 운영 중에 있으며 확대운영을 앞두고 있다.

신속기동팀은 2020년 상반기 총 67건의 재난현장에 투입되어 초기 상황보고 및 지휘권 확립, 현장활동대에 드론 영상정보 제공 등을 통해 신속 초기대응 역할을 수행했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최근 실종자 수색 현장 둥에서 드론의 활약으로 수색 범위와 기동력이 매우 향상되고, 그에 따라 실종자를 빠른시간 내 구조하는 등 큰 활약을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재난현장 신속대응 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말했다.

박철우 기자 pro86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