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정수기·지하수 연 4회 수질검사로 학생들 마시는 물 위생관리 힘써

교육
경기도교육청, 정수기·지하수 연 4회 수질검사로 학생들 마시는 물 위생관리 힘써
- 지난해 4분기 실태조사 결과 관내 전체 학교 수질검사 항목에 적합한 물 이용
  • 입력 : 2021. 01.26(화) 13:31
  • 김지우 기자
교육
[교육/CTN]김지우 기자 =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먹는 물을 공급하기 위해 물 위생관리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도교육청은 저수조 연 1회 수질검사, 지하수와 정수기 연 4회 수질검사, 급수관 2년 1회 수질검사, 월 1회 이상 청소와 소독을 하도록 하고 있다.

도교육청이 조사한 지난해 4분기 '먹는 물 관리 실태조사'에서는 관내 2,479개 초․중․고․특수학교 모두가 수질검사 항목에 적합한 물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도교육청은 특히 지역 여건상 지하수를 마시는 학교는 연 1회 수질검사 항목을 최대치인 47개 항목으로 철저하게 수질을 관리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도교육청은 2018년 4곳, 2020년 2곳 등 최근 3년 동안 지하수를 이용하고 있는 도내 학교 6곳에 상수도를 설치했다.

현재 도내에 지하수를 이용하고 있는 학교는 15곳으로 도교육청은 지역 상수도사업소와 협력체계를 갖추고 이들 학교에 상수도를 끌어들일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도교육청 한근수 교육환경개선과장은 "도교육청은 철저한 수질검사로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마시는 물 공급에 더욱 노력하겠다"며, "지하수를 마시는 15개 학교는 상수도 인입 여건을 적극 검토해 학교에 상수도가 인입 될 수 있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우 기자 ymjs790729@naver.com김지우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idebys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