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유성경찰,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은행 직원에 감사장 수여

사건사고
대전유성경찰,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은행 직원에 감사장 수여
- 북대전농협 전민지점·탄동새마을금고 전민지점·탄동새마을금고 반석지점 방문, 감사장 수여
  • 입력 : 2021. 05.02(일) 19:05
  • 정민준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탄동새마을금고 반석지점
▲탄동새마을금고 전민지점
[사회/CTN]정민준 기자ㅣ대전유성경찰서(서장 송인성)는 지난달 28일 북대전농협 전민지점, 탄동새마을금고 전민지점, 탄동새마을금고 반석지점을 방문해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은행원에게 감사장을 수여하고 신고보상금을 지급하여 고마움을 전달했다.

북대전농협 전민지점 은행원은 지난 22일 1,300만 원의 예금을 해지하려는 고객을 제지, 112에 신고 하여 피해를 예방했다. 특히, 이 은행원은 지난 2월에도 1,400만 원의 피해를 예방하였던 이력이 있다.
▲북대전농협 전민지점

탄동새마을금고 전민지점의 은행원은 지난달 19일 1,500만 원의 현금을 인출하려는 고객을 제지하고 112에 신고하고, 탄동새마을금고 반석지점의 은행원 역시 4,900만 원을 인출하려는 고객을 만류하고 112에 신고하여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은행원들은 출동 경찰관과 함께 고액 현금 인출로 발생한 전화금융사기 사례 등을 언급하며 고객을 적극적으로 설득, 피해를 예방할 수 있었다.

대전유성경찰서장은 "금융기관 직원들의 적극적인 신고 덕분에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고객이 고액의 현금을 인출하는 경우 또는 소액이더라도 보이스피싱 의심이 든다면 신속히 112신고를 해줄 것"을 당부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