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도, 양산지역 의생명.의료기기 기업 간담회 개최

양산시
경남도, 양산지역 의생명.의료기기 기업 간담회 개최
- 바이오헬스기업 5개 사 및 양산부산대병원 관계자 초청 건의사항 청취
- 기업 연구·제조시설 방문 등 현장소통을 통한 실질적 지원방안 논의
  • 입력 : 2021. 05.09(일) 21:50
  • 김태훈 기자
경남
경남도
창원시
김해시
양산시
밀양시
사천시
진주시
통영시
거제시
함안군
창녕군
의령군
합천군
산청군
하동군
거창군
함양군
남해군
기업체 간담회 사진
[양산/CTN]김태훈 기자 = 경상남도(도지사 김경수)는 지난 6일 양산부산대학교병원에서 의생명·의료기기 기업 5개 사와 병원 관계자를 초청하여 '의생명·의료기기 기업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에는 박종원 경남도 경제부지사 및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김건일 병원장을 비롯한 병원 관계자와 황태호 ㈜바이오녹스 대표, 김준홍 ㈜타우피엔유메디컬 대표, 김재호 ㈜하이셀텍 대표, 이요한 ㈜CEN 대표, 김영민 ㈜피글 팀장(대표 김규천) 등 5개 기업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기업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한 후, 참석자들이 연구 및 생산시설 등 기업현장을 직접 둘러보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기업 대표들은 의생명분야 연구개발 및 사업화 촉진을 위해서 양산부산대학교병원 교육.의료 복합인프라와 연계할 수 있는 병원 내 제조시설 구축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이를 위한 벤처기업집적시설 지정 등을 도에 건의했다.

아울러 고부가가치 의약산업 육성 필요성을 강조하고 양산부산대학교병원 내 소속 교원의 활발한 창업활동에 대해 도에서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 달라고 당부했다.

박종원 도 경제부지사는 "고부가가치의 바이오헬스 창업과 기업성장이 원활하게 이루어지면 양질의 일자리 창출 등 체감도가 높은 지역경제 활성화로 직접 이어지게 된다"고 말하면서, "고령화와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바이오분야는 산업발전과 확대가 지속될 전망으로 의생명 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통해 관련 산업이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도는 정부의 미래핵심동력 BIG3에 바이오헬스 분야가 포함됨에 따라 세포·유전자 치료제, 전자약, 의료데이터 및 디지털헬스케어 등 차세대 바이오헬스 산업의 선제적 육성을 위해 관련 신규 사업을 기획하여 정부건의를 진행 중이다.
김태훈 기자 edios2@naver.com
김태훈 기자 입니다.
김태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