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경찰, 보험사기피의자 검거

사건사고
충남경찰, 보험사기피의자 검거
- 친구와 선후배가 공모해 '보험빵'으로 합의금 편취
- 허위 교통사고 접수로 7,000만원 상당 편취 피의자 14명 검거
  • 입력 : 2021. 06.09(수) 22:27
  • 한성진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충남/CTN]한성진 기자 = 충남경찰청 교통범죄수사팀은 실제 교통사고가 발생하지 않았음에도 사고가 발생한 것처럼 보험사에 허위로 사고접수를 한후 합의금 등 명목으로 약 7,000만원을 편취한 소위 '보험빵' 피의자 14명을 검거해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아산지역에서 거주하는 친구 및 선후배 사이로, 생활비 등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 2019년 1월부터 현재까지 14회에 걸쳐 실제 교통사고가 발생하지 않았음에도 번갈아 가면서 피해차량의 운전자 및 동승자로 이름을 올려 사고접수 후 합의금 등 명목으로 보험금을 지급받은 다음 각자의 역할에 따라 보험금을 나눠 가진 혐의를 받고 있다.

이와 별도로 충남경찰청 교통범죄수사팀에서는 '서민생활 침해범죄 근절을 위한 교통사고 보험사기 집중단속 계획'에 따라 금년들어 교통관련 보험사기로 총 4건에 6명을 검거한 바 있다.

충남청 관계자는 "피해를 과장하거나 사실을 왜곡해 보험을 부풀려 타내려다 사기범죄로 처벌받을 수 있다"며 "금융감독원, 보험협회 등 관계기관과 협조해 차량을 이용한 보험사기 근절에 수사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보험빵'이란 교통사고가 발생한 것처럼 속이거나 또는 보험금을 노리고 일으킨 고의 교통사고로, 교통사고를 수단으로 하는 사기죄의 유형이다.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한성진 기자 입니다.
한성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