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교육청,'학생안전50일 집중점검' 추진에 따른 학원 일상회복 특별 지도·점검

교육
대전교육청,'학생안전50일 집중점검' 추진에 따른 학원 일상회복 특별 지도·점검

- 통학버스 안전관리,교습비 초과 징수, 과대 또는 거짓광고 점검
  • 입력 : 2022. 05.26(목) 22:44
  • 정민준 기자
교육
대전교육청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권한대행 부교육감 배성근)은 교육활동이 전면 재개됨에 따라 안전한 학습환경 조성 및 불법행위 근절을 위해 학원 일상회복 특별 지도·점검을 2022.7.8.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사교육 분야의 일상회복을 위해 최근 2년간 일상점검을 받지 않는 학원 100개원을 대상으로 실시하게 되며 교습비 초과 징수 및 과대 ·거짓 ·선행학습 유발 광고 등 학부모 불안 심리를 이용한 불법행위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또한, 교육부의「학생안전 50일 집중점검」 추진 계획에 따라 어린이 통학버스 안전관리 점검을 병행 실시하며 ▲학원 시설 무단 변경 ▲종사자의 성범죄 및 아동학대 경력 조회 실시 여부 ▲보험 또는 공제사업 가입 여부 등 학생 안전과 관련된 분야을 전반적으로 확인하고 위반 시 과태료 부과 및 교습정지 등의 행정처분을 조치할 방침이다.

대전광역시교육청 이상근 교육복지안전과장은“학교의 교육활동이 전면 재개되면서 학원, 교습소 등의 사교육 경쟁이 과열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학원의 불법·편법 운영을 단속해 건전한 사교육 문화와 안전한 학습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