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수도 요금 감면 종료…6월부터 정상 부과

공주
공주시, 수도 요금 감면 종료…6월부터 정상 부과
- 올 3월부터 5월까지 3개월간 30% 감면, 이달부터 정상 부과
  • 입력 : 2022. 06.10(금) 10:29
  • 이은춘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공주시청 청사
[공주/CTN]이은춘 기자 = 공주시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한시적으로 시행한 수도 요금 감면정책을 완료하고 이달부터는 정상 부과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지난 2020년부터 매년 수도 요금 감면정책을 시행했으며 올해는 지난 3월부터 5월까지 3개월간 수도 요금의 30%를 감면했다.

올해 감면 대상은 모든 수용가(공공기관 및 관내 산업·농공단지 입주기업을 제외)로 가정용 4만 6,415건과 일반용 1만 4,966건 등 총 6만 1,381건, 감면 금액은 7억 6,100만 원이다.

시는 한시적 감면 혜택 기간이 완료되면서 이달부터는 수도 요금이 정상 부과된다며 혼선이 발생하지 않길 바란다고 밝혔다.

수도 요금 관련 궁금한 사항은 상하수도과 수도행정팀(840-8597)으로 연락하면 된다.

박지동 상하수도과장은 "수도 요금 감면으로 공주시민의 가계 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 빠른 시일 내에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이 회복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은춘 기자 yflee58@hanmail.net
공주취재본부
이은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