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세 번째 싱싱장터‘새롬점’문 열었다

세종
세종시, 세 번째 싱싱장터‘새롬점’문 열었다
31일 정식운영 시작, 가공소, 도서관 등 3층 규모 복합문화공간 -
지역농가 400여 명 모집, 농가에서 식탁까지 '신선하게'
  • 입력 : 2023. 01.31(화) 14:07
  • 정민준 기자
세종
△31일,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가 새롬로 20(새롬동 566-1번지)에서 싱싱장터 새롬점을 개장하고 정식운영에 들어갔다.
[세종/CTN]정민준 기자ㅣ세종시에서 나고 자란 신선한 농산물을 가까운 곳에서 만날 수 있는 세 번째 싱싱장터가 새롬동에 생겼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가 새롬로 20(새롬동 566-1번지)에서 싱싱장터 새롬점을 31일 개장하고 정식운영에 들어갔다.

이날 개장식에는 최민호 세종시장을 비롯한 상병헌 시의회의장, 시의원, 생산농가, 소비자, 농업관련 단체장, 농축협조합장,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싱싱장터 새롬점은 2019년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지역발전투자협약 공모사업에 선정돼 국비지원을 받아 총 사업비 121억 원을 투입해 부지 3,500㎡, 건축연면적 2,469㎡,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다.

주요시설은 1층 직매장, 2층 가공소, 3층 어린이 도서관으로 구성돼, 부모, 자녀가 함께 장을 보고 책도 읽을 수 있는 복합 문화공간으로 조성했다.

새롬점 운영은 농업회사법인 ㈜세종로컬푸드(대표이사 강성규)에서 맡게 된다.

다양한 농산물이 공급될 수 있도록 지역농가 400여 명을 모집했으며, 입점농가 교육, 찾아가는 직매장 운영 등으로 시민에게 안전하고 싱싱한 농산물을 공급할 계획이다.

최민호 세종시장은 “2생활권 시민이 근거리에서 품질좋은 지역농산물을 이용할 수 있어 시민 삶의 만족도가 높아질 것”이라며, “이와 더불어 싱싱장터 4호점 또한 연내 차질없이 준공하겠다”라고 밝혔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