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대전 '택시비 28만원 먹튀' 20대女 2명 사흘 만에 검거, 사기혐의로 입건

사건사고
포항~대전 '택시비 28만원 먹튀' 20대女 2명 사흘 만에 검거, 사기혐의로 입건
  • 입력 : 2023. 05.12(금) 06:43
  • 정민준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경북 포항에서 대전까지 택시를 타고 온 뒤 택시비 28만원을 내지 않고 도망친 승객들 사기협의로 입건
[사회/CTN]정민준 기자ㅣ포항에서 택시를 탄 뒤 꼬박 3시간이 걸려 대전 목적지까지 도착 후 요금 28만원을 결제하지 않고 사라진 '택시비 먹튀여성'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 11일 대전 유성경찰서는 사기 혐의로 A씨 등 20대 여성 2명을 검거해 조사 중이라고 이날 밝혔다.

이들은 지난 8일 오후 2시30분쯤 포항 영일대해수욕장 앞 도로에서 교통 카드로 결재 하겠다며 택시를 타고 대전 유성구로 이동했다.

당시 A씨 등은 잔액이 부족한 교통카드로 결제를 시도한 뒤 "집으로 돌아가 10분 뒤 송금해주겠다"며 휴대전화 번호를 남기고 갔으나, 연락을 받지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을 태웠던 택시 기사 B씨의 고소장을 접수해 수사에 들어갔고,이들의 행선지였던 대전 유성구의 한 주택가에서 신병을 확보했다.

A씨 일행은 고의로 B씨를 속여 요금을 주지 않은 혐의를 대부분 인정한 것으로 확인돼 사기혐의로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한편 이 같은 사연은 A씨 딸이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알려졌다. A씨 딸은 "승객들이 작정하고 '먹튀'한 것 같고 잘 모르는 아버지가 당한 것 같다"며 "낯선 곳에서 승객들을 찾아보려고 아버지가 어두워질 때까지 돌아다니다가 늦은 밤에 집에 돌아왔는데 너무 속상하다"고 호소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