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진석 의원, 충남도 의료정상화 위한 의대정원확대 이루어져야

정치
문진석 의원, 충남도 의료정상화 위한 의대정원확대 이루어져야
- 충남 의대 정원 전국의 4.3%에 불과, 효과적인 의대 정원 확대 필요
- “여야 협력하여 의료서비스 정상화 이뤄내야 할 것”
  • 입력 : 2023. 10.29(일) 08:24
  • 강현수 기자
정치
정치
4·15총선
지난 23일, 문진석(더불어민주당, 충남 천안갑)의원이 행정안전위원회 충청남도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정치/CTN]강현수 기자 = 지난 23일, 문진석(더불어민주당, 충남 천안갑)의원은 행정안전위원회 충청남도 국정감사에서 충남도의 의대정원 확대에 대해 질의했다.

문진석 의원은 의대정원을 확대하겠다는 정부 발표가 있었는데 그에 발맞춰 우리 충청남도도 구체적으로 실행하고 있는 것이 있는지 질의하였다. 김태흠 충남도지사는 수요조사 등의 활동이 아직은 없지만 확대 발표 전인 작년 가을 윤석열 대통령과 단독 면담에서 국립 의대 신설에 대해 말씀드렸고 복지부와도 협의중이라고 답했다.

문 의원은 충남 의대 정원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부분에 대해서도 지적하였다. 충남 순천향대와 단국대에 각각 133명 배정되어 있지만, 이는 870여명 정도인 서울에 비해 너무 적고, 전체 의대생 정원의 4.3%에 불과하여 기존 비율대로 증가 시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따라서 의대 정원이 지방에 우선 배분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는 문 의원의 말에 김태흠 지사도 동감하였다.

문진석 의원은 “국립공주의과대학 법안이 발의되어 있는 지금이 공립의과대학 유치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기에, “충남도가 앞장서서 효과적인 의대정원 확대를 위해 노력해주길 당부한다”며 질의를 마쳤다.
강현수 기자 visso8478@naver.com 강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