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군 추부면 마전지역, 환경부 주관 2023년도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 선정

금산
금산군 추부면 마전지역, 환경부 주관 2023년도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 선정
국도비 226억 원 투입⋯하수관로‧빗물받이 개량 및 빗물펌프장 1개소 신설 추진
  • 입력 : 2023. 11.01(수) 15:08
  • 정민준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금산군 추부면 마전지역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 현황도
[금산/CTN]정민준 기자ㅣ금산군 추부면 마전지역이 환경부가 주관하는 2023년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난 지난 31일 선정됐다.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되면 집중 강우에 대비할 수 있도록 상습 침수 지역의 원인을 해결하기 위한 노후 관로 개량, 관경 확대, 빗물펌프장, 저류시설 확충 등을 진행한다.

군은 국‧도비 226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8년까지 하수관로 2.7㎞, 빗물받이 50개소를 개량하고, 빗물펌프장 1개소를 신설해 2중 배수 체계를 운영한다.

평가는 지난 7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 신청을 받아 9월 현장 조사 및 10월 선정위원회 등을 통해 침수 피해 발생 정도와 하수도 정비 시급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진행됐다.

해당 지역은 호우로 인해 추풍천 수위가 상승하면 배수가 되지 않아 저지대 침수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

박범인 금산군수는 “추부면 마전지역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이번 환경부 주관 하수도 정비 중점관리지역 선정에 노력을 기울였다”며 “군민 불안감을 해소하고 기후변화로 인한 국지성 호우 및 장마 등으로부터 군민 생명을 보호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hanmail.net
정민준 기자 입니다. html 링크 걸기 CTN 네이버 블로그 CTN 방송 CTN 페이스북 CTN 트위터
정민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