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의회 권오중 건설교통위원장, 천안시 빈집정비의 중요성 강조

충청의회
천안시의회 권오중 건설교통위원장, 천안시 빈집정비의 중요성 강조
- 행정사무 감사 2일 차 “도시 빈집은 새로운 자산이다” 말해
  • 입력 : 2023. 11.28(화) 23:56
  • 강현수 기자
국회ㆍ의회
국회
의회
충청의회
천안시의회 권오중 건설교통위원장
[천안/CTN]강현수 기자 = 천안시의회는 27일부터 12월 5일까지 행정사무 감사 일정에 돌입한 가운데 감사 2일 차 권오중 건설교통 위원장은 “도시 빈집은 새로운 자산이다” 고 말하며 천안시 빈집정비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권오중 위원장은 “천안시에는 도시지역 230호, 농촌지역 239호로 총 469호의 빈집이 있고 외벽·기둥·지붕 등 물리적 상태가 불량하여 붕괴 및 화재발생의 우려가 있는 빈집이 도시지역 133호, 농촌지역 140호로 전체 비율의 50% 이상을 차지하고 있다”고 설명하고, “노후화된 빈집은 인명피해가 우려되며, 빈집의 집단적 분포는 천안시 정주환경을 악화시키고 전반적인 주거환경 침체를 야기할 수 있다”며 빈집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이어서 권오중 위원장은 “안전에 위험이 있는 빈집은 철거하여 공영주차장이나 공용 텃밭으로 활용하도록 하고, 안전에 이상이 없는 빈집은 리모델링을 거쳐 시민을 위한 문화예술 공간이나, 복지시설로 쓰거나 어려운 사람들이 입주하는 임대주택으로 활용하는 방안이 있다”고 제안하고, “빈집은 단지 철거 대상이 아니라 천안시가 활용해야 할 자산이다”며 빈집의 신속하고 효율적인 활용을 당부했다.
강현수 기자 visso8478@naver.com 강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