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플섬!!! 보랏빛 버들마편초 활짝 피어나다

광주·전남
퍼플섬!!! 보랏빛 버들마편초 활짝 피어나다
오감을 자극하는 퍼플섬으로 오세요!!!
  • 입력 : 2024. 06.07(금) 21:35
  • 하성매 기자
호남권
광주전남
전북
버들마편초(사진제공 신안군)
[전남/CTN]하성매 기자 = 보라색의 성지 퍼플섬에 버들마편초 꽃이 한창이다.

버들마편초는 버들잎처럼 좁은 잎모양 형태와 긴 꽃대 끝에 꽃이 달려서 '마편' 즉 말채찍처럼 생겼다해서 버들마편초라는 이름이 붙여졌다.

'숙근버베나'라고도 불린다.

신안군에 따르면 버들마편초는 5월 말 꽃이 피기 시작하여 꽃을 보다가 7월 중순쯤 꽃 커팅에 들어간 후 약 3주 후에는 다시 꽃을 볼 수 있다.

5월 말부터 10월까지 내내 꽃을 볼 수 있다.

버들마편초는 퍼플섬 전역에 걸쳐 39,000㎡ 부지에 68만주가 식재되어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바람에 실려오는 버들마편초 향기와 살랑살랑 흔들리는 모습이 마치 보랏빛 물결을 보는 것 같다.

세계적인 관광 명소 퍼플섬에 전 국민을 초대한다"고 말했다.

버들마편초 꽃은 열대지방인 남미가 원산지이며 꽃말은 '당신의 소망이 이루어지질 바랍니다'이다.

한편 신안군은 42,455㎡ 부지에 32만주가 식재된 아스타 정원에 9월 아스타 꽃 축제를 개최할 예정이다.
오늘의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