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모니터단 제3차 토론회 개최

충남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모니터단 제3차 토론회 개최
- 저출산 극복과 더 좋은 육아환경 조성을 위해 도민과 지속적인 소통
  • 입력 : 2021. 03.02(화) 10:23
  • 박순신 기자
충남
충남
천안
공주
보령
아산
서산
논산
계룡
당진
금산
부여
서천
청양
홍성
예산
태안
[충남/CTN]박순신 기자 = 충남개발공사(사장 정석완)는 지난달 26일 아산 배방월천지구 내「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이하 충남형 행복주택)」첫 사업 현장 홍보관에서 도민으로 구성된 모니터단과 함께 '주거환경 개선 및 아이디어 반영'을 위한 제3차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코로나 19(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상황을 고려해 청년 및 (예비)신혼부부 모니터단 4명이 도민 대표로 참석하였고, 저출산 극복과 더 좋은 육아환경을 조성하여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주거의 질을 높일 수 있는 실용적인 아이디어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금번 토론회를 통해 모니터단에서 제안한 내용은 관련분야 전문가의 의견수렴을 거쳐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에 반영될 예정이다.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모니터단'은 지난해 8월 제1기 공개모집을 시작으로, 충남도민을 대표해 수요자 맞춤형 주거환경을 제공하고자 개선사항을 제안하고 그간 공사와 활발하게 의견을 교류해 왔다.

정석완 사장은 "그 동안 제1기 모니터단의 적극적인 아이디어에 감사드리며, 충남도민의 주거 만족 및 복지 실현을 위해 제2기 모니터단을 모집할 계획이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박순신 기자 9909pss@hanmail.net박순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data-matched-content-ui-type="image_sidebysi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