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립연정국악단 예술감독 겸 지휘자 노부영씨 선정

대전
대전시립연정국악단 예술감독 겸 지휘자 노부영씨 선정
  • 입력 : 2020. 11.25(수) 15:55
  • 정민준 기자
대전
대전
동구
중구
서구
유성
대덕
[대전/CTN]정민준 기자ㅣ대전시는 대전시립연정국악단 예술감독 겸 지휘자로 노부영씨(남, 56세)를 최종 선정했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예술감독 겸 지휘자 선정을 위해 공개모집 후 응시자 8명을 대상으로 1차 서류 및 동영상 심사와 2차 면접시험 과정을 통해 선정하였으며, 2020년 12월 1일자 위촉 예정이다.

이번 선정된 노부영씨는 서울대 국악과를 졸업하고, 국립국악원 정악단 및 창작악단에서 24년간 단원, 부수석을 거쳐 지휘자, 국악예술감을 역임하였으며, 강원도립국악관현악단에서 상임지휘자로 활동했다.

대금 연주자로 국악에 입문하여 작곡 및 지휘자로서의 역량을 넓히며 공연 활동을 펼쳐 왔고, 춘천교육대, 서울예술대, 국립강원대 등에서 연주, 작곡 중심으로 후학 교육을 꾸준히 해왔다.

국악원 관계자는 "노부영 예술감독 예정자는 풍부한 경험과 인성을 두루 갖춘 인물로 향후 우리 국악단의 공연 수준 향상 및 대전의 국악 문화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정민준 기자 jil3679@daum.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