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고발] 서산시 성연면, 인도 관리 '빵점'

카메라고발
[카메라 고발] 서산시 성연면, 인도 관리 '빵점'
  • 입력 : 2021. 10.20(수) 16:25
  • 한성진 기자
종합
핫이슈
사건사고
인터뷰
포토
스포츠
연예
기업소식
동영상
[사진=한성진 기자]
[카메라 고발/CTN]한성진 기자 = 충남 서산시 성연면은 인도 관리가 전혀 안 돼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구나 공단진입로 주변의 인도 관리가 전혀 안 돼 주민은 물론 화물차를 운전하는 외지인들로부터 눈살을 찌푸리게 하는 등 서산시의 이미지마저 실추시키고 있다.

주민 A는 "주민들 보행로에 대해 제초작업이 이뤄지지 않아 주민들은 대형 화물차량이 수시로 통행하는 찻길로 내몰리고 있는 위험한 상황"이라고 말하고 "성연면의 행정책임자는 도대체 무슨 일을 하고 있는지 모르겠다"고 강하게 질타했다.

CTN 취재진은 10일 공단 입구부터 교도소까지 인도에 풀이 무성하게 자라 보행자의 발길을 잡고있는 현장을 카메라에 담았다.
[사진=한성진 기자]
[사진=한성진 기자]
한성진 기자 handumok@hanmail.net
한성진 기자 입니다.
한성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오늘의 인기기사